기별마당

기별게시판

34기 재미로 짖는 농사란?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권순성34 작성일 2022-08-28 06:19 댓글 0건 조회 296회

본문

               늙은이 취미 치고는 너무 힘이 든다

               어제 토요일이라 일주일 만에 밭에,,,

               아침 일찍인데 웬차가 그리 많은지?

               추석밑 벌초하러 가는 사람 이라네!

               도심에 처박혀 있으니 세월 가는 줄 

               모르고 사는 재미도!? 그래도 요런

               재미는? 또 다른 맛이지?? 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그림같은 도심에서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풀그림자의 생각일뿐!!??

20220827_134007.jpg

 

20220827_134058.jpg

 

20220828_060453.jpg

  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