기별마당

기별게시판

56기 여3 보 4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라상식 작성일 2008-11-20 00:03 댓글 0건 조회 773회

본문

 


* 여3 보4 이야기*







요즘은 군에간 애인 면회 신청할때

신분증 제출하고 구두로 하지만 옛날에는

면회 신청서 용지가 별도로 있었다.



이름, 주소, 주민등록번호, 이런 거 다 적는 칸이 있다.

순이가 그런 걸 다 적어 내려갔다.

그런데 마지막에서 탁 막히고 말았다. 왜냐문 ***













조그만 칸에 "관계"라고 적은 칸이 있다.

시골떼기 순진한 이 여자,

그 칸을 보는 순간 얼굴이 빨개지고 말았다.











엄마야 ㅡ 여보야











'부끄럽구로 뭘 이런 걸 다 물어보노.



이래 생각하면서 신청서를 나눠 준 군인한테 물었다.



"이거 안 쓰면 안 돼요? " "무조건 다 써야 됩니다 *











그래 하는 수 없이

조그만 글씨로 ( 했 음 )이라고 썼다.







그랬더니 군인이 버럭 화를 내며"아니, 자세하게 쓰셔야지

이렇게 쓰시면 어쩝니까 ?"











더욱 얼굴이 빨개진 ㅡ 순이,

한참을 망설인 끝에 "여3보4"라고 썼다 *









그랬더니 군인이 아까보다 더 화를 내며



"이게 뭡니까?"



"망할놈의 자슥 별 걸 다 물어보네'



속으로 그렇게 생각하면서도 하는 수 없이 설명을 했다







( 여관에서 3번했고 ㅡ 보리밭에서 4번하고 )

밀밭에서는 하다가 말앗음 (밀대가리가시댐에)ㅎㅎㅎ

그때아포서 죽는줄알앗오 지금도 - 아포 호해줘 ㅋㅋㅋ





** 즐거우셨나요 ㅡ 수고했읍니다 담에또 ㅡ 꾸벅 **








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